하나님, 저도 이제는 지쳤습니다.

Thomas2016.08.24 14:34조회 수 6033추천 수 18댓글 0

  • 2
    • 글자 크기

bri_045.jpg

(▲질 브리스코와 그의 남편)


하나님, 저도 이제는 지쳤습니다. 선교회 일도 지쳤고, 남편의 장기 출타에도 지쳤고, 아버지의 빈자리를 가슴에 안고 살아가는 세 아이를 기르는 일에도 지쳤습니다.”

 

내 삶이 그 누구의 기대에도 부응하지 못했다는 생각, 특히 하나님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는 생각이 점점 나를 지배했다. 그러나 내 능력으로는 도저히 어떻게 해 볼 도리가 없었다.

 

나는 절망의 광야에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서 내 절대적인 무력함을 고백했다. 그러자 하늘에서 이제 됐다!”라는 음성이 들려오는 것 같았다.

 

절망의 광야에서 나는 스스로 아무것도 할 수 없음을 깨닫고 온전히 하나님을 의지하는 것이 영적으로 강해지는 비결임을 배웠다. 이것이야 말로 생명의 메시지가 아니겠는가!

 

하나님은 내가 하나님, 저도 이제 지쳤습니다!”라고 부르짖는 것을 조금도 이상히 여기지 않으셨다. 오히려 내가 벼랑끝에서나마 그분을 의지하기를 기대하시면서 내 능력의 한계점에서 기다리고 계셨다.

 

그 때 나는 내 잘못으로 인해 스스로 어떤 광야로 떨어지든지 간에 그곳에서 하나님이 내게 떡을 구워주시고 내 목마름을 해소시켜 주신다는 것을 깨달았다. 마치 그분이 엘리야에게 하셨던 것처럼 말이다!(왕하 19:6-8)

질 브리스코(Jill Briscoe) 사모

  • 2
    • 글자 크기
다음 세대를 위한 관계 전도법 중에서 1시간 연속 은혜찬양메들리 HD 뮤직비디오 / 바리톤 한행렬
번호 제목 조회 수
1803 다음 세대를 위한 관계 전도법 중에서 2056
하나님, 저도 이제는 지쳤습니다. 6033
1801 1시간 연속 은혜찬양메들리 HD 뮤직비디오 / 바리톤 한행렬 758
1800 책상에 성경이 있다는 이유로 조사 받는 공군 장교. 4502
1799 내 의의 기반은 오직 예수그리스도의 십자가뿐 입니다. 501
1798 하나님 나는 그냥 울 것입니다. - 리처드 범브란트 3471
1797 왜 예수인가? - 조정민 목사 4315
1796 100% JESUS 세레머니 네이마르! + 신앙심 깊은 축구선수들 21562
1795 감리교, 동성애와 확실한 선을 긋다! 9041
1794 웨이터의 법칙 2918
1793 [영상] 벨기에 무슬림 - 알라여, 기독교인들을 모두 죽이소서 3641
1792 [영상]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너목보3 8화 우승!^^ 55090
1791 값싼 은혜 - 본 회퍼 3664
1790 소명을 실현해내는 삶을 삽시다 2029
1789 배우 최강희 - 진짜 자유는 주님 안에 있습니다. 10746
1788 기독교 대학들 더 이상 트랜스젠더 화장실 문제로 인한 역차별 받지 않아도 된다. 2824
1787 예수님을 믿는 보상이 무엇입니까? 4085
1786 총신대, 동성애자 동아리 없다! 깃발 사용자는 명예훼손으로 고소! 3759
1785 이태원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인터뷰 63440
1784 15세에 자신의 무슬림 사촌과 강제 결혼 당한 영국여성의 비참한 사연 4894
이전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114다음
첨부 (2)
burnout1.jpg
19.0KB / Download 2
bri_045.jpg
26.7KB / Download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