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는 살아있다!

kingdom2016.08.26 11:14조회 수 3750추천 수 14댓글 0

  • 1
    • 글자 크기
iStock_000006832847XLarge1.jpg
부활신앙은 ‘과거’에 일어난 예수님의 부활을 ‘기념’하는 것이 아니다. 십자가 앞에서 완전히 좌절하고 달아난 제자들이 그렇게 담대하게 예수님을 선포한 것은 살아 있는 예수님을 ‘현재적’으로 체험했기 때문이다. 그들은 예수님이 부활하여 현재 살아있다는 체험을 했다. 현재 살아서 역사하고, 지배하는 그리스도를 만났다. 베드로와 요한이 성전 미문 앞에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적을 행했다. 그의 놀라운 외침을 들어보라.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행 3:6)

예수님의 이름은 부적이 아니다. 죽은 예수님의 이름이 기적을 일으킬 수 없다. 예수님의 이름은 그이 현존이며 그의 현재적 능력이다. 예수님의 부활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그는 현재 살아 있다는 말이다. 부활신앙은 예수님이 ‘지금’ 생생히 살아서 나의 삶 속에 있고, 우리가 숨 쉬는 사회 안에 있고, 고통받고 소외된 자들 옆에 있다는 고백이다. 그 살아 있는 그리스도를 내가 만날 때 부활신앙은 생기를 얻는다.

신앙은 ‘죽은 예수’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 아니다. 신앙은 살아서 역사하는 그리스도를 만나는 사건이다. 부활의 현재적 힘을 체험하지 못한 신앙은 공허한 의무감일 수밖에 없다. 오늘날 매년 드리는 부활절 예배가 관례행사가 되고 말았다. 현대의 교회가 부활신앙을 잃어버리고, 죽은 예수님을 기억하고 회상하는 장소가 되어서는 안 된다. 교회는 예수님의 유품을 모아둔 기념관이 아니다.

김동건 교수, 「김동건의 신학이야기」, p 335-336 
  • 1
    • 글자 크기
10년 동안의 가위눌림, 복음으로 벗어나다! 이슬람 테러 공격 대비, 스스로 음식과 물을 비축하라는 독일 정부.
번호 제목 조회 수
1823 패션오브크라이스트 속편 - 부활 제작한다! 7399
1822 성전과 강단을 더럽히는 교회들 / 산돌 손양원 목사님 3123
1821 기독교와 신천지의 핵심교리 비교표 17628
1820 패션모델 장윤주 - 하나님의 모델이 되고 싶다 10344
1819 일제시대 당시 한국교회를 향한 경고의 외침 / 시무언(是無言) 이용도 목사 714
1818 지옥이 존재하는 이유 - 존 파이퍼 5713
1817 이 땅에 매여 살지 않는 원칙 1157
1816 나의 맘 받으소서 (미니 스튜디오 실황 M/V) 1080p 60fps HD 537
1815 힐러리 최측근 보좌관 - 독실한 무슬림, 무슬림 잡지 근무 1341
1814 전능신교, 국내 유입 종교 난민신청 급증 5757
1813 주님 고대가 (악보찬양) / 작사 손양원, 작곡 고대영 1424
1812 템플스테이 지원이 저출산 대책이라니? 5008
1811 이미 모든 것을 다 받았잖아! 3557
1810 무당이 된 카톨릭 신자에게 신부가 해준 말 8217
1809 [직캠] 공민지 학생(전 2NE1 맴버) 특송 2곡 9481
1808 동성애 광고 반발…그레이엄 목사, 계좌 전격 폐쇄 5182
1807 10년 동안의 가위눌림, 복음으로 벗어나다! 2569
그리스도는 살아있다! 3750
1805 이슬람 테러 공격 대비, 스스로 음식과 물을 비축하라는 독일 정부. 4011
1804 오바마 정부의 트랜스젠더 화장실 정책을 차단한 판사. 7613
이전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114다음
첨부 (1)
iStock_000006832847XLarge1.jpg
35.2KB / Downloa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