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2017-May

루터의 일기 - 의인은 믿음으로

작성자: specielforce 조회 수: 2328

나는 수도사로서 흠 없이 살았다. 

하지만 나는 내가 하나님 앞에서 지극히 어지러운 양심을 가진 죄인임을 느꼈다. 
내가 내 자신에게 만족하면 하나님 마음이 풀리신다는 것을 믿을 수 없었다. 
나는 죄인들을 벌하시는 의로우신 하나님을 사랑하지 않았다. 
그래, 나는 그분을 증오했다. 
또 하나님을 모독하진 않았지만, 그래도 은밀히, 분명 큰 소리로 중얼거리며, 하나님께 화를 내고 이렇게 말했다. 


다운로드 (18).jpg


“하나님은 원죄로 인해 영원히 잃어버리신 비참한 죄인들이 십계명 율법에 따른 온갖 재앙으로 말미암아 산산조각이 나는데도, 이런 죄인들이 하나님을 소유하지 못한 채 복음으로 인해, 정녕 그의 의와 진노로 우리를 위협하는 복음으로 인해 고통이 더해 가는데도 충분하지 않으신 것 같군요!” 
이처럼 나는 맹렬하고도 고달픈 양심으로 분노를 토해 냈다. 
그럼에도 나는 그곳에서 바울을 끈덕지게 두들기며, 바울이 알기 원했던 것을 아주 열렬히 알고 싶어 했다. 
마침내 나는 하나님의 은혜를 힘입어, 밤낮 묵상을 거듭하다, 이 말씀 곧 “그 안에서 하나님의 의가 나타나나니, 기록되었으되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는 말씀의 문맥에 주목하게 되었다. 
거기서 나는 하나님의 의가 의인이 하나님의 선물, 곧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게 하는 의라는 것을 이해하기 시작했다. 
이것은 이런 의미다. 
하나님의 의는 복음으로, 곧 자비로우신 하나님이 믿음으로 우리를 의롭다 하시는 수동적 의로움으로 말미암아 나타났으니,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라고 기록된 것과 같다. 
여기서 나는 완전히 다시 태어나 열린 문을 통해 낙원으로 들어갔다고 느꼈다. 

“꺼지지 않는 불길”(마이클 리브스, 『복있는 사람』)中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2136 예수님이 육체로 오신 것이 왜 중요한가? file 3509
2135 봉천동 슈바이처 - 윤주홍 원장(장로) file 4049
2134 동성애 긍지 티셔츠 인쇄 안해도 된다 - 승리의 판결 file 4706
» 루터의 일기 - 의인은 믿음으로 file 2328
2132 두려움의 정체 file 3381
2131 가장 받고 싶은 상 file 3523
2130 비와이 - 데자부 Dejavu 노래와 가사 file 5532
2129 성경에 대한 9가지 명언 file 3831
2128 성경에 관한 13가지 상식 file 1493
2127 돈을 내고 기뻐하는 교회 file 2276
2126 ‘바른 길’을 떠난 ‘성령충만’ file 1819
2125 죄를 죄라고 선포하니 역사가 일어났다 file 5464
2124 트럼프의 종교의자유 명령, 중요한 게 빠졌다. file 3330
2123 성유리 가정 예배로 결혼 file 15185
2122 학생에게 성경 주었다고 해고당했다가 무죄로 입증된 선생님 file 2552
2121 역사의 주인이신 하나님께 기도해야 합니다 file 2706
2120 나를 살린 말씀 12 구절 file 3992
2119 여호와의 증인, 왜 병역을 거부하나? file 2716
2118 핍박받는 교회에 “대통령의 기도”를 약속한 펜스 부통령 file 5215
2117 이지선 교수, 내가 발견한 빛 - 하나님의 사랑하는 딸 file 4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