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2세 여왕, 좋을 때나 나쁠 때에도 신앙을 의지했던 여왕

anonymous2022.09.14 13:58조회 수 19댓글 0

  • 1
    • 글자 크기

한국교회언론회(대표 이억주 목사, 이하 언론회)가 며칠 전 서거한 영국 엘리자베스 2세 여왕에 대해 “좋을 때나 나쁠 때에도 신앙을 의지했던 여왕”이라고 추모했다.

 

2.jpg

 

언론회는 13일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서거(逝去)에 즈음하여’라는 논평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세계 50여개 나라의 ‘국가 연방’의 상징적 왕이었고, 영연방의 여왕이었다. 또 영국 국교(國敎)의 수장이었다. 그는 70년 동안 영국의 왕으로 재임했는데, 2012년 영국인들이 뽑은 ‘영국에서 가장 위대한 국왕’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영국인의 사랑을 받았다”고 했다.

 

이어 “그가 영국인의 존경과 세계인의 관심을 받는 것은 ‘군림하되 통치하지 않는다’는 군주의 역할을 잘 수행하였기 때문”이라며 “그는 영국 역대 수상 15명과 함께 영국을 섬겼는데, 제2차 세계대전 이후 매우 어려운 시기에 영국을 통합하고 안정되도록 이끄는데 중심적 역할을 했던 것”이라고 했다.

 

또 “그는 왕이 되기 전인 공주 시절에 제2차 세계대전 중 영국군에 자원하여 운전병으로 군 복무를 하였고, 여왕이 된 후에도 왕실의 면세특권을 폐지하여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하였다”며 “1961년 아프리카 가나를 방문하여 신생독립 국가의 은크루마 대통령과 함께 춤을 춘 것은 널리 회자되는 이야기이다. 이는 과거 신민(臣民)과 군주의 벽을 넘는 만남으로 ‘섬김의 리더쉽’이 무엇인가를 보여주었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들은 “또 영국민들에게 약속한 ‘제 인생은 모두 귀하를 위해 헌신하고 우리 모두가 속한 위대한 황실을 위해 헌신하겠다’는 약속을 끝까지 지킨 여왕”이라며 “그는 여왕으로서 2만 개가 넘는 약속을 지켰고, 4,000개의 법안을 승인하였으며, 112개국의 외국 국가 원수들의 국빈(國賓) 방문을 주최하였다. 우리나라 세 명의 대통령과도 국빈 만남을 가졌었다”고 했다.

 

언론회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겸손과 품위로 영국인의 정신적 지주이며, 자존심의 원천이었다는 평가를 받는다”며 “20세기 초 격동의 시대와 예측불허의 21세기를 높은 지위와 큰 책임의 자리에서 하나님 신뢰와 사람들 섬김의 모습으로 세계 많은 사람들에게 존경과 선망의 모습으로 살다가 떠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서거를 애도한다”고 했다.

 

아울러 “정치와 정치가들의 덕망과 신망과 존경심이 점점 사라져가는 현실 속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70년 동안 겸손으로 섬겼던 삶과 국가와 국민을 위해 죽음 바로 직전까지 헌신했던 96세 여왕의 서거가 던지는 파장은 크다고 본다”고 했다.

 

[출처] 기독일보 https://www.christiandaily.co.kr/news/118505#share

  • 1
    • 글자 크기
에미상 남우주연상 이정재 “먼저 하나님께 감사” 이희천 교수, 주민자치기본법은 '변종 포괄적 차별금지법' 폭로
번호 제목 조회 수
2263 촛불행동' 양희삼 목사 기부금품법 위반 혐의로 소환 35
2262 美 남침례회, 동성애 지지 교회 제명 35
2261 베이비박스' 이종락 목사, 美올해의 생명상 수상 33
2260 서정희 - 하나님 아버지 만났을 때가 제일 행복 38
2259 개는 색을 볼 수 있습니까? 개의 색 스펙트럼에 대한 모든 것을 배우십시오 42
2258 영국 찰스3세 “신앙 위한 공간 보호” 약속 25
2257 “신앙 때문에 블랙리스트 올라” - 미 복음주의 지도자 48% 11
2256 (펌글) 수리남과 마르크스, 사회주의 24
2255 영월군, 교회 시설 코로나19 재난지원금 100만원 지급 25
2254 식량난에도 김정은 위한 호화 저택과 시설 신축 12
2253 수리남은 기독교 혐오 시나리오. 이런 건 누가 쓸 수 있느냐? 117
2252 중동의 한 순교자의 아내가 한 복수는.... 78
2251 '수리남' 마약 업자에 목사 설정 덧씌워 왜곡 91
2250 영국, 젊은이들이 기성 세대보다 더 많이 기도한다 18
2249 디트리히 본회퍼 - 기독교 윤리는 선한 행위가 아닌 예수에 뿌리 둔 삶이다 21
2248 한국교회 사랑의 집짓기 운동, 울진·삼척 이재민들에게 새 집 지원 24
2247 스테판 커리가 아이들에게 성경을 읽어주는 이유 42
2246 에미상 남우주연상 이정재 “먼저 하나님께 감사” 179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좋을 때나 나쁠 때에도 신앙을 의지했던 여왕 19
2244 이희천 교수, 주민자치기본법은 '변종 포괄적 차별금지법' 폭로 1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4다음
첨부 (1)
2.jpg
78.8K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