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00801000699600027931.jpg


조승우 씨가 공연 전에 개인적으로 하는 기도는?

저는 막이 오르기 3분 전에 혼자 또 기도하는데요, “저는 아무 힘이 없으니…”로 기도를 시작하는 게 좋았어요. “하나님의 배우로서 저를 지명하여 이곳에 세워주셨으니, 저는 하나님이 없으면 아무것도 아닌 사람입니다.


하나님이 계시면 1200명의 관객들을 감동시키고 웃으며 돌려보낼 수 있습니다. 주님의 의로운 오른손으로 이 공연 자체를 붙들어 주장하시고 성령충만함으로 인도해주세요. 이 시간 나는 하나님의 사람이고 하나님의 배우이고, 나의 나 된 것은 기름부으심과 은혜로 된 것이니 주님의 파워로 갑니다.”


기도하고, 다 맡겨버리고 가는 거죠. 그러면 속으로는 불안해도 뭔가 올라와서 집중하게 돼요. 그렇게 하고 공연 들어가면 정말 대단한 무엇이 있어요. 공연 끝나면 제 오른손을 위로 뻗는데, 하나님께 감사드리는 사인이에요. 성령님이 인도하신 공연이 어떤 것인지, 기도했던 스무 명은 (제 손짓의 의미를) 정확히 알고 있는 거지요.

 

언제부터 교회를 다녔습니까?

초등학교 2학년 때, 살던 아파트 단지 안에 작은 교회가 있었어요. 세 살 위 누나가 먼저 다니기 시작했는데, 교회의 쌍둥이 오빠가 기타 치며 찬양하는 모습에 어린 누나가 반했나 봐요. 교회 가면 쿠폰 같은 달란트라고 주잖아요. 떡볶이도 바꿔 먹게 해주고. 재미 삼아 따라 갔는데, 누나가 수련회 가서 하나님을 만났더라고요.

 

엄마 몸이 이유 없이 굉장히 아팠을 땐데, 집에서도 기도하고 찬양하던 누나가 전도해서 엄마가 교회를 다니시다 아픈 것도 치유 받으면서 신앙이 급속도로 성장하셨어요. 시간만 나면 가정예배 드리자고 부르셔서 마냥 좋지만은 않았지만요(웃음).

 

하나님을 인격적으로 만나게 된 계기가 있겠지요.

아시는 분들은 아시지만, 제 유년시절에는 아버지에 대한 부재로 외로움이 있었어요. 그래서인지 힘들 때마다 하나님과 소통했던 것 같은데, 사소한 것 하나도 하나님께 기도했어요. 엄마가 어딜 가셨는데 밤늦도록 안 돌아오시면 위험하니까 지켜달라고 기도하고, 누나가 중요한 시험을 앞두면 기도하고, 내가 시험을 못 보면 엄마한테 혼나지 않게 해달라고 기도하고, 브랜드 운동화 신고 싶으면 사달라고 기도하고, 걱정 근심 있을 때마다 하나님께 다 이야기했던 것 같아요. 그렇게 20년을 교회 다녔는데 예수님이 우리를 위해 돌아가시고 죄인에서 의인의 길로 들어섰다는 개념은 없었죠.


2007년, 믿음의 동역자를 멘토처럼 만났어요. 무언지 모를 갈증이 있었거든요. 제 자신의 문제도 있었고…. 유명세를 타고 어깨에 힘도 들어가고 인격적으로 나빠지면서 남에게 상처도 주는 모습이 제 눈으로 보이더라고요. 그래서 멘토 따라 새벽기도를 나가고 배우들이 함께 하는 성경공부 모임도 가보고, 동료 연예인들과 함께 선교하러 일본에도 갔어요.

당시 뮤지컬도 하고 있었는데, 무대 공포가 심했어요. 저는 체력도 약하고 왜소하잖아요. 일본 공연 가서 성대결절로 목소리가 안 나올 때도 있었는데, 놀랍게도 기적적인 일들이 많이 일어났어요. 언더스터디(비상시 대역)까지 준비해놓은 상태에서 계속 하나님을 찾았어요. “나는 힘이 없으니 도와주세요” 하고요. 음악적으로는 분명 훌륭하지 못했는데, 그런 날 공연 모니터를 들으면 다들 감동적이고 최고의 무대였다고들 하더군요.

 

그 후 군대를 가게 됩니다.

사람에겐 다 기복이 있잖아요. 불같이 하나님을 붙들었다가, 사람이 간사해서 하나님을 멀리 하기도 하는 일이 얼마나 많았겠어요? 제 힘으로 이뤄낸 것이 아니라는 놀라운 체험을 여러 번 하면서도 기복이 심해지고 더 예민해지고 유혹에 빠지고 나약해지는 것 같았어요. 이래선 안 되겠다 싶어 2008년에 군대에 갔어요. 처음엔 연예인들 모인 부대엔 가고 싶지 않았고 군악대에서 악기를 배우고 싶었는데, 훈련소에 며칠 있어보니 군대야 어디나 마찬가지니 조금이라도 혼자 계시는 엄마랑 가까운 곳에 있고 싶어졌어요. 알아보니 서울에 연예사병부대가 있다 해서 지원했는데, 그만 전산착오로 서류처리를 늦게 하는 바람에 전투경찰에 배정된 거예요.

 

캄캄했지요. 당시 용산참사로 전투경찰 이미지가 안 좋았거든요. 소속 회사 대표님이 수소문해 경찰 내에 호루라기연극단이라고, 노인과 어린이와 장애우를 위해 봉사하는 곳으로 배치됐어요. 

첫 토요일에 소대장이 “집이 어디냐? 어머니는 혼자 계시냐?” 묻더니 외출증을 끊어주셔요. 주일이 됐는데 다른 소대장이 “자넨 종교가 있나?” 하시기에 “기독교입니다” 했더니 “교회 갔다 와” 하셔요. 알고 보니 경찰청장님이 전투경찰과 의경도 자기계발을 하라는 명목으로 종교 활동과 학원 수강을 허락하고 계셨던 거예요. 그래서 군대 있는 1년 10개월 동안 신종 플루와 천안함 사태 때 말고는 엄마랑 주일예배를 같이 다닐 수 있었습니다. 게다가 상상하지도 못한 전투경찰 연극단에 들어가서 연기가 녹슬지 않도록 해주셨죠. 저로선 간증이라 할 일이었습니다.

 

살면서 가장 힘들다고 느낀 적이 언제입니까?

제 나이 서른두 살밖에 안 되어서 딱히…. 그런데 돌이켜 보면 부족함 없이 살았던 거 같아요. 하나님이 뭐든지 무한대로 다 공급해주셨거든요. 저는 아픔이나 상처나 쓴뿌리가 별로 없어요. 지금 생각해보면 감사하죠. 성령님이 주신 특별한 은혜인 거죠. 20년 넘게 교회 다니면서 부정하진 않았지만 모르고 지냈던 분이 바로 성령님이었어요. 구약에서 본 하나님은 진노하시는 모습이 많았으니 무서울 때는 예수님한테 기도해야지, 하며 성령님에 대한 생각은 없었단 말이에요. 그런데 이 공연을 하기 전에 성령님의 존재를 체험하고 느끼기 시작한 거죠.


성령님을 체험하고 달라진 것이 있다면?

예전에는 발버둥을 쳤어요. 제 능력으로 해보려고. 오기도 셌고, 제 스스로에게 혹독하게 굴었어요. ‘미친놈’이라는 소리를 들을 정도로 안 되면 될 때까지, 예를 들어 노래하다 한 가지 실수하면 마스터할 때까지 새벽이고 언제고 계속 해야 돼요. 해결 안 되면 부아가 치밀어 어쩌질 못했어요. 남들이 이상하게 평가하면 독설가 기질이 있어 굉장히 까칠했죠. 지금은 무대에서도 내 의지대로 하는 게 아니기 때문에 어느 정도 맡겨두고 흘러가는 대로 하는 부분들이 있는 거죠. 성령님께 맡기는 겁니다. 내 안에 하나님이 없는 삶은 아무 의미가 없다는 것을 성령님을 통해 깨달았기 때문입니다.

 

조승우 씨가 성령님께 맡긴다는 건 어떤 의미인가요?

예수님이 십자가에 못 박히실 때 이미 제가 없는 것이고 제 안에 하나님이 사시는 것이며, 그래서 이제는 어떤 자잘한 목표나 꿈같은 것보다 하나님이 (제 안에) 계시는 것이 중요해요. 하나님이 안 계시는 삶을 사는 건 의미가 없어진 거죠.

 

이제 나 조승우는 없으니까, 인간적인 노력으로 되는 건 의미 없는 것이니까, 제 삶을 주님께 맡기는 거예요. 그래서 성령님이 내 마음의 골방이라도 계속 계셔 주셨으면 해요. 지금까지는 불안정한 삶을 살아왔더라도, 앞으로는 성령님이 내 삶을 주관해주셨으면 하는 거죠. 그럼 풍파가 있을지라도 견딜 수 있을 겁니다.

 

조승우 씨의 꿈은?

있죠.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가정에서 행복을 누리고, 건강하게 살면서 좋은 작품에서 하고 싶은 연기 하고 많이 나눠주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요즘 기도제목은 어떻게 하면 일반 관객이 부담스럽지 않게 내가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는 모습을 보여줄까 하는 겁니다. 제 믿음은 여전히 가끔은 고꾸라지고 하나님을 멀리했다가 다시 무릎 꿇고, 십자가 밑에서 하나님 옷자락 부여잡고 애교도 부리고, 기복이 심하잖아요.

 

그렇기 때문에 하나님 외에 붙들 건 없습니다.


조승우의 차기작은 영화 ‘퍼펙트 게임’. 1987년 해태 타이거즈 투수 선동열(양동근 분)과 세기의 대결을 펼친 롯데 자이언츠 투수 최동원 역을 맡는다. 올해 연말 이 영화가 개봉될 즈음이면, 아마도 조로 역을 맡은 조승우를 뮤지컬 무대에서 다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공연계는 예상하고 있다. 이제는 하나님나라의 배우를 자처하는 조승우에게 파이팅!


출처 : 갓피플 온라인 매거진 2011년 6월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sort
2136 이슬람의 한국 정복 전략!! 무섭다!! file + 13 252021
2135 2NE1 전 멤버 공민지, 목사 되고 싶어요 file 176953
2134 사탄숭배자 엘리스 베일리의 가정, 교회, 국가를 무너뜨리는 10가지 전략 file + 4 113961
2133 탈동성애 4인의 간증 file 101844
2132 황교안 총리, 새벽 2시에 일어나 성경공부 했었다 file 98277
2131 비와이 : 전 예수쟁이 - 솔직한 신앙 고백 file 90357
2130 기도에 대한 30가지 명언 file 82834
» 영화배우 조승우 - 하나님 없으면 저는 아무것도 아닙니다. file 82217
2128 이번 주일은 신천지 찾아 낼 수 있는 날 file 75321
2127 이마트에서 할랄식품 판매중 file 75036
2126 [만화] 신천지 포교법 실제 사례 6가지 file 75026
2125 창세기가 담겨져 있는 한자 52개 file 73264
2124 모래 폭풍으로 크리스천들을 보호하신 하나님! file 72688
2123 신천지의 새로운 포교방법 주의!! file 71423
2122 신천지 왜 이단인가? 간단정리 file 70178
2121 이태원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인터뷰 file 63412
2120 4. 대한민국의 딸들을 구해야 한다. - 이만석 선교사 file 62356
2119 메리 크리스마스도 못하게 하는 이게 나라냐 file 60602
2118 수상소감으로 요한복음 증거한 비와이! file 60220
2117 [영상]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너목보3 8화 우승!^^ file 55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