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딩엄빠2’ 사이비종교 피해자, 새 출발 시작

anonymous2022.09.14 12:06조회 수 55댓글 0

  • 1
    • 글자 크기

‘사이비 종교 단체’에 의해 고통받은 김다정이 3살 아들을 열심히 키우며 트라우마를 극복했다.

 

news-p.v1.20220914.ecc5a29d87db4d03a595727219bd22e8_P1.jpg

 

 

13일 방송된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이하 ‘고딩엄빠2’) 15회에서는 19세에 엄마가 된 김다정이 출연해, 11년 동안 ‘사이비 종교단체’에서 착취를 당했던 안타까운 사연과 함께 아들과 일상을 공개했다.

먼저 김다정의 충격적인 유년 시절이 재연드라마 형식으로 그려졌다. 김다정은 “여섯 살에 엄마와 함께 한 종교단체에 들어가 11년간 제대로 된 정규 교육 한번 받지 못하고 노동 착취를 당하며 자라왔다”고 밝혔다. 또 “부모들 역시 피해자였다”면서 “매달 감당하기 힘든 헌금 액수를 내야 했고, 금액을 채우지 못하면 자녀에게까지 견디기 어려운 체벌이 가해졌다”고 덧붙였다. 이어 “자유 없이 비정상적인 집단생활을 해야 했지만, 부모의 도움으로 17세에 종교단체를 떠나 처음으로 독립하게 됐다”고 전했다.

하지만 가족과 친구 없이 혼자만의 생활에 외로워하던 김다정은 SNS를 통해 알게 된 남자와 교제를 하다가 임신을 했다. 김다정의 남자친구는 임신 소식에 “아이를 지우라”는 무책임한 반응으로 일관했고 이에 김다정은 19세에 홀로 아이를 낳았다. 잠시 후 스튜디오에 직접 등장한 김다정은 “배운 것도 없고 부족하지만, (고딩엄빠에 대한) 편견을 버리고 예쁘게 봐주셨으면 하는 마음에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3살 아들을 키우고 있는 김다정의 일상이 VCR로 공개됐다.

김다정은 아이 없이 홀로 집에서 기상했으며, 얼마 뒤 초인종 소리가 울리자 놀라서 극도로 경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인터폰을 통해 낯선 이의 얼굴을 본 김다정은 방으로 피신했고, 나중에 가스 검침원임을 확인한 뒤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이에 대해 김다정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과거 종교 시설에서 받은 상처 때문에 사람을 만나는 게 어렵다”며 그 시절 트라우마로 인해 대인기피증을 앓고 있음을 고백했다.

하루종일 혼자 게임을 하고 인터넷을 하던 김다정은 식사도 배달 음식으로 해결했다. 그동안 간호조무사 학원을 다녔으나, 현재 3개월째 쉬고 있다는 김다정은 “아들 정우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5일간 어린이집에 보내고 있다”며 주말에만 아들을 돌보고 있는 상황임을 알렸다.

저녁이 되자 김다정은 같은 종교 시설 출신인 친구를 모처럼 만나 대화를 나눴다. 여기서 김다정은 “당시 (종교집단에서) 영상 착취물을 찍어서 보관했었다, ‘너희가 여길 나가면 인터넷에 퍼뜨린 거다’라고 협박했던 게 아직도 기억에 남는다”라고 털어놔 모두를 경악케 했다. 알고 보니 김다정은 과거 ‘미성년자 영상 착취물’로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사이비 종교단체의 피해자였던 것. 김다정의 친구 역시, “엄마가 한 달에 2천만 원인 헌금을 못 내면, 내 얼굴에 X을 바르는 체벌을 받았다”고 해 충격을 더했다.

https://sports.khan.co.kr/entertainment/sk_index.html?art_id=202209140850003&sec_id=540201&pt=nv

김다정은 “종교 시설을 좀더 일찍 떠나지 못한 게 후회스럽다”며 자책하는 모습도 보였다. 하지만 이를 지켜보던 박재연 심리상담가는 “저항할 수 없는 상황에서 거부할 수 없는 대상에게 당한 모든 일은 그 사람의 책임이 아니다”라면서, “본인에게서 원인을 찾으려 할 텐데, ‘내가 저항할 수 없는 부분이었으니 나 자신을 비난하면 안 된다’고 스스로에게 얘기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잠시 후, 김다정과 아들 정우와의 일상이 공개됐다. 김다정은 무기력했던 평소와 달리 일찍 일어나 정우의 밥을 정성스레 준비했다. 김다정은 아들의 심한 밥투정에도 끝까지 밥을 다 먹인 뒤, 정우에게 태블릿으로 영상을 보여준 틈을 타 급하게 끼니를 때웠다. 식사를 끝낸 김다정은 태블릿을 치우려 했지만 폭풍 오열하는 아들의 고집에 난감해 했다. 결국 김다정은 물놀이를 좋아하는 아들을 데리고 인근 공원으로 갔다. 그러다 잠깐 방심한 사이, 정우가 사라져 아찔한 순간을 맞았다. 금방 찾긴 했지만, ‘나홀로 육아’를 하느라 고군분투하는 김다정의 짠한 모습에 3MC는 안타까움의 탄식을 쏟아냈다.

집으로 돌아온 김다정은 간호조무사 학원을 같이 다녔던 동기이자 육아 멘토인 편이슬씨의 방문에 반가워했다. 편이슬씨는 김다정에게 ‘주위 사람과 친해지라“는 팁을 건네면서 “엄마가 밝아야 아이도 밝다”며 따뜻하게 격려했다. 김다정도 “천천히 할 수 있는 것부터 해야겠다”며 아들을 위해 새 출발을 다짐했다. 이후 김다정은 간호조무사 학원을 방문해, 재등록 절차를 밟아 뜨거운 응원을 받았다.

 

한편 10대에 부모가 된 ‘고딩엄빠’들이 세상과 부딪히며 성장해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MBN ‘고딩엄빠2’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20분 방송된다.

  • 1
    • 글자 크기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2792 이슬람의 한국 정복 전략!! 무섭다!!13 252097
2791 2NE1 전 멤버 공민지, 목사 되고 싶어요 177001
2790 그린피스 설립자가 말하는 그린피스의 실체 116247
2789 사탄숭배자 엘리스 베일리의 가정, 교회, 국가를 무너뜨리는 10가지 전략4 114108
2788 탈동성애 4인의 간증 101920
2787 황교안 총리, 새벽 2시에 일어나 성경공부 했었다 98336
2786 비와이 : 전 예수쟁이 - 솔직한 신앙 고백 90400
2785 기도에 대한 30가지 명언 83067
2784 영화배우 조승우 - 하나님 없으면 저는 아무것도 아닙니다. 82457
2783 이번 주일은 신천지 찾아 낼 수 있는 날 75361
2782 [만화] 신천지 포교법 실제 사례 6가지 75193
2781 이마트에서 할랄식품 판매중 75097
2780 창세기가 담겨져 있는 한자 52개 73379
2779 모래 폭풍으로 크리스천들을 보호하신 하나님! 72732
2778 신천지 왜 이단인가? 간단정리 72180
2777 신천지의 새로운 포교방법 주의!! 71472
2776 이태원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인터뷰 63451
2775 4. 대한민국의 딸들을 구해야 한다. - 이만석 선교사 62389
2774 메리 크리스마스도 못하게 하는 이게 나라냐 60638
2773 수상소감으로 요한복음 증거한 비와이! 60263
2772 [영상] 길거리 찬양사역자 조셉, 너목보3 8화 우승!^^ 55098
2771 신천지, 웹툰으로 젊은층 노린다. 48814
2770 [영상] 요가에 숨겨진 충격적인 이야기31 47296
2769 기독교 선수들 시비거는 종자연의 정체 47273
2768 크리스천 청년들을 위한 50가지 충고9 46711
2767 제사의 실체 - 박효진 장로 45599
2766 정말 하나님이 있다고 믿니? 소녀의 재치있는 대답^^ 45100
2765 동성애, 당신도 동의하십니까? (롬1:24-27) - 소강석 목사님 설교 전문39 43942
2764 복음 전도 PPT 공유합니다~^^ 42192
2763 배우 하정우의 신앙 고백 42141
2762 연기는 아르바이트, 세계선교가 본업 - 영화배우 이성재35 42089
2761 티베트인 20만명, 라마승 62명이 예수님을 따르기로 결정하다. 41773
2760 신천지, 군부대 진입시도에 공포탄 발사! 40789
2759 목사님들 깨어나셔야 합니다! - 오늘자 국민일보 전면광고6 40570
2758 충격! 기독교 국가였던 레바논, 어떻게 이슬람 국가가 되었는가? 39607
2757 영국 소녀들을 강간하는 무슬림 갱단 ‘그루밍 갱’ 37194
2756 기도할 때 생기는 7가지 능력! 36855
2755 이슬람의 전도 방식6 35131
2754 [영상] 토네이도를 사라지게 한 성도들의 기도 33981
2753 기독교는 그리스도를 본받는 종교가 아닙니다 33873
2752 [충격다큐] 나는 더 이상 게이가 아닙니다. 33547
2751 동성애 문제의 심각성 - 이찬수 목사(2016.5.1) 33342
2750 존 스토트 - 온전한 제자의 특징 8가지 33147
2749 [영상] 개념없는 KBS 할랄 미화, 할랄을 제대로 알려라! 32851
2748 동성애자분들 사랑합니다. 돕고 싶습니다. - 이규 목사님11 31805
2747 하나님께서 내가 원하지 않는 사람과 부대끼게 하실 때 31778
2746 실존인물 다윗 왕에 대한 고고학적 발견 31725
2745 무능한 목사, 아버지가 자랑스럽습니다. 30963
2744 한혜진, 기성용 부부의 신앙이야기 30440
2743 5만번 기도 응답 받은 뮬러를 변화시켰던 성경구절1 2999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56다음
첨부 (1)
news-p.v1.20220914.ecc5a29d87db4d03a595727219bd22e8_P1.jpg
531.7KB / Downloa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