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의원, 차별금지법 반대, 이단문제대책 필요

원바디2016.06.15 12:04조회 수 3503추천 수 19댓글 0

  • 1
    • 글자 크기

untitled.png


수원중앙침례교회(고명진 목사) 장로인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은 동성애를 옹호·조장하는 차별금지법 독소조항에 대해 절대 반대 입장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19대 국회에서도 차별금지법안이 올라왔을 때 ‘절대 안 된다’며 막았다”면서 “차별금지법이라는 이름으로 동성애와 동성결혼을 반대할 수 있는 자유를 구속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한국교회가 동성애와 동성결혼을 반대하는 목소리가 자칫 힘으로 그들을 억누르는 것처럼 비춰질 가능성이 있다”면서 “따라서 교계는 폭넓게 창조윤리를 실천하는 생명 캠페인으로 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 의원은 “하나님의 창조질서를 지키기 위해 ‘자녀 많이 낳기, 결혼 일찍 하기’ 캠페인을 전개하면 좋겠다”면서 “특히 세계선교대국으로 성장한 대한민국의 자살률이 가장 높은 것은 모순이 아닐 수 없다. ‘자살예방 운동’도 적극 펼쳐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생명 캠페인의 일환으로 보편적 문화가 아닌 ‘동성애와 동성혼 반대 운동’을 벌여야 한다”면서 “낙태금지까지 포함시켜 4가지 운동을 함께 실천할 때 창조질서를 유지하고 반기독교 문화를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과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구 안상홍증인회) 등의 포교활동을 막기 위해선 ‘종교실명제’를 시행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신앙의 자유는 존중하지만 최소한 포교를 하는 종교집단이 어느 곳인지 판단할 수 있게 해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특히 사이비종교집단이 대형교회의 이름을 붙여놓고 위장교회를 운영하고 있는 지역도 있다”면서 “이처럼 남의 종교를 가장한 선교행위는 제재할 필요가 있다. 만약 종교실명제법 같은 제도가 통과되면 남의 종교 이름을 훔쳐서 오용하는 사교집단을 막는 데 효과적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이슬람 문제에 대해서도 “이슬람이 종교의 이름이 아닌 경제 등 다양한 통로를 통해 한국에 들어오려 하고 있다”면서 “우려스러운 것은 이슬람 과격분자의 테러와 타 종교를 폭력으로 제압하려는 교리”라고 지적했다. 그는 “기도하는 자세로 기독 국회의원들과 함께 공감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국민일보)
http://me2.do/FtVIGD5n

  • 1
    • 글자 크기
이슬람, 기독교, 유대교를 위한 공동 기도처 건설? 방지일 목사님의 한국교회를 향한 마지막 권면
번호 제목 조회 수
2111 사탄이 공격할 때 도움이 되는 구절! 10197
2110 장사상륙작전 학도병 45분 다큐멘터리 영상 / 비사(秘史), 1950년 9월 장사상륙작전 1144
2109 헛된 부귀영화 버리고 능욕 받는 삶 선택, 영원한 상(賞) 붙들다 3213
2108 [사진] 광주 - 신천지, 동성애, 이슬람 반대집회! 3360
2107 [영상] 그럼에도 당신은 소중하니까요! 2178
2106 미장로교총회, 무슬림이 알라 이름 부르며 대표기도 8747
2105 힘겨워하는 부부들에게 보내는 한 남자의 조언 25182
2104 간절함의 찬양 / "눈물의 참회록" 755
2103 서울대 총학생회, 동성애 차별금지 인권 가이드라인 제정 추진 중 7170
2102 한국의 슈바이처, 참 그리스도인 장기려 박사 3449
2101 [무슬림 간증] 사도 바울처럼 사역하는 전직 이슬람 제사장 가문 출신 여성 파티마의 역대급 간증 1404
2100 믿음은 의뢰하는 분을 영화롭게 한다 1362
2099 동성애 조장기업 구글이 유튜브에 동성애 관련 페이지를 만들었습니다 5226
2098 NBA 최고선수 르브론 제임스 : 예수님만이 모든 문제 해결 8151
2097 나를 예배하는 죄 5789
2096 탈동성애 4인의 간증 102069
2095 결혼은 한 남자와 한 여자를 위한 것 - 차별이 아니다(유럽인권재판소) 5587
2094 내가 침묵했을 때, 주변에는 아무도 없었다. 4166
2093 독재 정권이 교회 폐쇄했지만, 감옥에서 예수 영접하는 사람 많아 2522
2092 선교사나 목사가 죽지 않으면 그건 직업일 뿐입니다. 17181
2091 성주류화 정책은 창조질서를 파괴하려는 정책 605
2090 CCM 가수 박종호 장로, 간암 수술 성공적 4088
2089 IS, 테러 타깃 한국여성 이름·주소 공개 13181
2088 도브(Dove), 아버지의 날 광고에 동성애자 등장 시켜 논란. 7404
2087 예수님 얘기를 하려면 허락을 맡아라 - 위법 판결 6075
2086 올랜도 참사, 혐오 부각시켜 차별금지 입법몰이 하려는 음모 중지하라 493
2085 에게해 건넌 난민들 “예수 나타나 바다를 잠잠케 하셔” 12312
2084 무슬림 마주치면 흠칫, 내가 테러표적 될 수도 4680
2083 이슬람이 평화의 종교? 핵심 교리부터 수정해야 1247
2082 동성애자는 사랑하고 동성애는 미워하자 - 박진권 선교사 9569
2081 성경을 어떻게 세세한 부분까지 다 믿을 수 있습니까? 2243
2080 [영상] 불의 전차 - 에릭 리델 선교사의 감동실화 1833
2079 얼음물 침례식과 100세 할머니 침례식 3618
2078 올랜드 테러에 예수님의 사랑을 보여준 칙필레 3422
2077 이슬람, 기독교, 유대교를 위한 공동 기도처 건설? 3224
김진표 의원, 차별금지법 반대, 이단문제대책 필요 3503
2075 방지일 목사님의 한국교회를 향한 마지막 권면 831
2074 가장 큰 죄가 무엇입니까? 9375
2073 사탄의 보이스피싱에 속지 말아야 합니다. 6699
2072 이지선 씨, UCLA 사회복지학 박사가 됐네요! 7421
2071 사지마비 조니 에릭슨의 감사가 일으킨 기적 5177
2070 예수재단의 동성애 반대집회에 대한 서울시청의 불공평한 법집행, 무엇이 문제인가? 888
2069 예수님을 모욕하는 퀴어축제 동성애자들 17889
2068 [영상] 이혜훈 의원 - 퀴어축제 반대 메시지 6975
2067 동성애 축제 반대하러 온 총신대 사진 10029
2066 서울광장조례 개정 운동에 동참해 주세요! 11217
2065 퀴어축제, 물건 판매, 통행 방해, 혐오감 주는 행위는 사용정지 사유 6799
2064 [영상] 예수가 당신을 사랑한답니다 - 김남국 목사 2328
2063 "퀴어 퍼레이드 참가? '감신대' 이름 더럽히지 마라" 2986
2062 퀴어축제, 경범죄 신고하세요 13433
이전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57다음
첨부 (1)
untitled.png
229.0K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