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스퍼드대, 친동성애 측 항의로 기독교 집회 취소했다 사과

anonymous2022.06.27 15:55조회 수 70댓글 0

  • 1
    • 글자 크기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우스터칼리지가 '혐오적'인 모임이라는 항의를 받고 기독교 단체의 회의를 취소한 데 대해 사과의 입장을 밝혔다.

public-domain.jpg

 

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복음주의 단체인 '크리스천 컨선'(Christian Concern) 계열 '윌버포스 아카데미'(Wilberforce Academy)는 10년 넘게 대학생과 젊은 전문가들을 위해 우스터칼리지에서 1주일간 회의를 열고 기독교 신앙을 일터에 적용하는 방법에 대한 지침을 제공했다.

그런데 지난 3월 우스터칼리지는 "윌버포스 아카데미는 지난 2천 년 동안 전 세계적으로 기독교 교회가 인정한 성경적 신앙에 대한 가르침을 포함한다"는 콘퍼런스 내용에 일부 학생들이 불만을 제기하자, 그들에게 '심각한 고통'을 가한 것을 사과하고 2022년 9월 행사 일정을 취소했다.

이에 크리스천컨선은 독립적인 검토 결과 해당 아카데미에 혐오적이라는 증거가 없다는 사실을 밝혔고, 우스터칼리지는 "학교는 표현의 자유, 종교적 신념 및 모든 사람의 존엄성에 대한 권리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냈다.

우스터칼리지는 21일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크리스천컨선과 우스터칼리지의 분쟁은 해결됐으며, 학교가 기독교 모임에서 부적절한 일이 발생한다는 의혹을 제기한 것은 학생들을 오도한 것"이라고 밝혔다. 

성명서는 "우스터칼리지는 가능한 한 빨리 크리스천컨선을 캠퍼스로 초청해 강연을 열 것"이라며 "서로 다른 견해가 힘있고 진지하게 수용되는 세상에서 함께 모여 서로의 이야기를 경청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번 논란은 LGBTQ 옹호단체인 스톤월(Stonewall) 및 영국평등및인권위원회(EHRC) 전 의장인 데이비드 아이작(David Isaac)이 우스터칼리지의 학장으로 선출된 직후 시작됐다.

우스터칼리지는 지난 9월 캠퍼스에서 배포되는 전단지와 관련해 학생들로부터 여러 불만을 처음 접수했다고 밝혔다.

대학 측은 크리스천컨선에 "컨퍼런스 대표단이 다양한 문제, 특히 LGBT 전환 치료와 관련해 대학 내부의 교직원과 학생들에게 '요청하지 않은 접근'을 했다는 불만이 학생들로부터 제기됐다"며 "대입 준비생들의 옥스포드대학 입학을 준비하도록 돕는 'Opportunity Oxford'에 참석하는 신입생의 경우 특히 그러했다"고 했다.

이에 크리스천컨선은 "불만 사항과 캠퍼스에서 배포된 전단지에 대한 세부 정보를 보여 달라"고 요청했으나, 학교 측은 이를 거부했다.

크리스천컨선의 독립적인 조사는 유사한 조사 경험이 있는 마이클 스튜어트(Michael Stewart) 변호사가 진행했다. 2021년 회의 참석자 124명 중 114명이 사건과 관련된 증언을 했는데, 크리스천컨선에 따르면 우스터칼리지는 조사에 참여하지 않았다.

참석자 중 한 명은 목격자 진술에서 "부적절한 행동과 관련해 제기된 주장은 내가 즐겁게 가르치고 교류한 대표자들과의 경험과 일치하지 않는다. 나는 그들이 예의 바르고, 토론할 때 성숙하고 서로를 존중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고 했다. 

출처 : 미주 기독일보

 

  • 1
    • 글자 크기
번호 분류 제목 조회 수
2592 홍혜선이라는 분의 전쟁 예언 결국 헤프닝으로 끝났네...3 364
2591 남탓 - 윤서인3 194
2590 황교안 법무부장관 - 통진당 해산심판 최후 변론3 298
2589 동성애 타고나는 것인가? - 길원평 교수3 394
2588 오바마 미 대통령 “모든 주에서 동성결혼 허용해야”3 127
2587 진짜 그만 좀 하시죠!3 165
2586 독일이 근친상간도 합법화 하려고 한다3 2543
2585 프란치스코 교황의 동성애 옹호가 잘못된 이유3 729
2584 잠시 뉴스에 북한관련 뉴스나오는데3 280
2583 좌좀들과 말이 안 통하는 이유!3 195
2582 하늘의 신부 이민아목사님 앎?3 511
2581 [웹툰] 내 아들 군대 못보낸다!!3 441
2580 '동성애·동성결혼 지지 교인, 다른 성(性) 문제에도 관대3 256
2579 순복음교회 다니는 지체들 있냐? 한가지만 물어보자.3 167
2578 평양에 보내야 할 종교 지도자 탄원서!3 248
2577 “오늘날 청소년, 스마트폰에 마음 빼앗겨”3 324
2576 [펌] 감동과 눈물, 이스라엘 학생들….3 504
2575 동성애 축제에 관한 종합적인 생각 - 안희환 목사님3 632
2574 [펌]보수적 기독교인인 어머니와 게이 아들3 287
2573 교육부가 미쳤다! - 보호자의 종교강요가 아동학대란다.3 271
2572 세계에서 성경말씀 제일 많이 공유한 사람 6위 최시원3 537
2571 北, 동포 돕던 선량한 사람들 즉각 석방하라”3 274
2570 존 파이퍼 “신학 공부 평생 해도 하나님 모를 수 있다”3 367
2569 CBS가 쿼바디스 홍보하고 있다.3 306
2568 [퀴즈] 나와 닮은 성경인물은 누구?3 787
2567 성향(性向) 그리고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가기3 399
2566 오픈도어 박해지도.3 343
2565 황교안 장관 멋지시다!3 281
2564 샘물교회 귀국 직후 인터뷰 전문3 1275
2563 [기사] 진짜 친구… 탤런트 김수미와 김혜자처럼3 472
2562 죽어야 하는데 살기만 하려하니 문제3 213
2561 마음에 주 예수님이 나신 성탄절 - 유기성 목사님3 439
2560 “동성결혼 촬영 강제 당하느니 사진관 문 닫겠다”3 336
2559 결혼! 믿음이냐 스펙이냐...3 777
2558 박종호 성가사님 - 시편 8편3 557
2557 [만화] 하나님의 방법, 편견의 늪3 281
2556 전도지 괜찮은 거 있어서 올린다~3 542
2555 동성결혼 주례 거부로 투옥될 뻔했던 美 목사 ‘무혐의’3 139
2554 [영상] 노아의 방주 발견 영상 - 성경이 역사적 사실인 증거!!3 389
2553 나가노목사 이야기3 890
2552 노아의 방주 발견 영상 - 성경이 역사적 사실인증거!!3 482
2551 멋진 전도문구3 5070
2550 [영상] 급성 골수성 백혈병 환자, 부활의 증인이 되다!3 327
2549 프랜시스 챈 목사 - 밧줄 비유3 386
2548 ISIS 성직자가 아기를 밟아죽이는 사진!3 861
2547 크리스천에게 대중음악이란? - 천관웅목사3 339
2546 [진화설자박살내기] 길거리의 전도자 Ray Comfort3 356
2545 한국 교회가 힘이 없어진 이유.3 333
2544 성도는3 154
2543 [다큐]진화론vs하나님 | Evolution vs. God Movie (Korean Subtitles)3 155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56다음
첨부 (1)
public-domain.jpg
56.0KB / Downloa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