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88년 보수교회는 어디 갔나요?

 

교회사는 88년 KNCC 선언에 맞서서 한기총을 세웠다고 말하지만지금 사실상 KNCC 선언에 포개지고 있음을 성도들에게 잘 알리고 있지 않은 것은 아닌가요?

 

한기총의 출범은 민중신학에 대한 저항이 있었고요그 저항은 칭의교리와 밀접한 상관이 있다고 기억합니다그러나, ‘치유’ 타령에 덩달아 칭의교리가 몰랑몰랑해졌습니다.

 

보수교회 다수파인 분리주의 성향의 근본주의 믿음은 성령과 공리주의적 이성’ 결합의 완전한 부정을 의미 합니다대각성운동 때의 성령체험의 계승을 지향하며공리주의의 신앙침투를 허락하느니분리하자는 입장인 것입니다.

 

반공주의를 주도한 보수교회 다른 쪽은 성령의 조명을 받은 이성을 중시하지만그렇다고 하나님 중심성을 분명하게 세웁니다앞서 보수교회 다수파와 다른 계기는교회의 반공자유민주 수호의 사회적 책임을 복음수호와 동시에 전제하는 것이죠.

 

이와 전혀 다른 87년 이후 한국 사회 이 되는 신앙 체계가 존재합니다노자 장자의 를 하나님으로 보는 믿음입니다이성에 얽혀지기도 하고영육일체 체험도 있지만근본적으로는 자기 맘대로 믿음입니다심리학계에서는 무의식은 자기 뜻대로 조작이 가능하다고 말합니다. (한번 해보십시오.음란한 영화 연속 3편을 보고 그날 밤에 무슨 꿈 꾸는지반드시 그런 꿈 꿉니다.) 보수교회 출석중인 사람의 분석임을 감안하고 들으셨으면 합니다이런 신학은 민족해방 좌파 전술을 고정 베이스로 깔고기독교 신앙은 군더더기로 비춰집니다.

 

1988년에 분명히 보수교회는 이런 신앙에 저항해서 한기총이란 별개의 단체를 차리기도 했습니다.그러나흐르고 흘러서 한기총은 부패한 방석 감투 대결장소가 되다가분리됐다가 다시 통합됐지만, 88년 보수교회는 사라진 것 같네요.

 

물론보수교회 다수파도 자신의 믿음을 복음이라고 그러고다른 파도 그러고민중신학 추구 교회도 그러할 겁니다.

 

최소한 보수교회에서 복음중심을 말할 때, 65년 붕당망국론을 극복하자는 김활란씨의 주장에다수 보수교회 지도자가 협력해서 생긴 그런 틀이 아니었던가요?

 

보수교회 다수파의 칼빈신학의 로직으로는 영적인 계시신학이 세계와죄가 많은 세속적 인본주의 세계의 이분법에서성령우위를 명확히 합니다.

 

WCC신학인 칼 바르트나 본회퍼 등 신학의 로직으로는예수그리스도를 -논리로 보며말씀 수호와 세상참여를 등가로 봅니다. WCC 로잔협약파 존 스토트 목사의 균형잡힌 기독교는 WCC 신학의 로직을 용어만 바꿔서 쓴 것에 지나지 않는 거죠.

 

교회는 예수 그리스도가 가 되는 공간입니다. ‘기독교 할머니’ 계모임에 덕담 늘어놓고그 여파로 특정인사가 권력 후광을 누리는 공간이 아니란 말이죠.

 

북한에 대해서는 하나님의 선교 신학을 주장하지만그것은 궁극적으로 포장입니다진실은 65년 민족복음화운동 이전의 한국교회 옛 사람의 복귀 아닌가요특정인사가 메이지 계몽주의안에서 감정으로 사람을 모으고그런 위로를 통해서 뭐뭐뭐를 했다고 자랑하는 거 아닌가요?

 

정말로통전적 신학을 주장하려면 적어도 교회내에서 文史哲에 나름 인 사람의 모임이 있었어야 합니다. 메이지 계몽주의 전도자 후쿠자와 유키치도 했던 '감정'으로 사람을 모으는 그런 차원이 '하나님의 선교'는 아닌 거죠. (적어도 신학서에 적힌 바로 제가 읽기는 그렇습니다.)

 

사실신앙에서 理性을 중시한 체험이 한국교회는 없고요한국교회에 익숙한 것은 대부분의 기독교인이 몇 대조 올라가면 만나게 될 조선조 엘리트 차원에 복무한 기억 아니었던가요?

 

하나님 주권을 분명히 하는 신학의 로직그것으로는 전혀 설명되지 않는 교회인맥가족주의와 그 가족주의를 특정인사 몰아주기 바람은사실은 성리학에서 개신교로 바꾸어진 옛 사람 모습이 아니었을까요? 한국은 성리학에서 향약 만들때 자기가 甲이란 인식이 있었지만, 원래 교회의 甲은 예수그리스도 가 아니었던가요? 

 

묻습니다. 88년 보수교회는 어디갔나요? 정치만 50년대로 간 게 아니라, 신앙도 50년대로 간 것 같아서 마음이 아픕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400 내가 우리나라 좌편향을 싫어하는 이유. [6] 아름다우신... 2015.07.01 191 1
399 갓톡 점점 안 오게 된다. [2] 아름다우신... 2015.06.29 287 1
398 미국을 기독교 국가라고 하지 마라. [2] 아름다우신... 2015.06.27 236 2
397 연평해전을 본 여성 관객들의 반응 [1] Jehoshua 2015.06.26 154 0
396 연평해전 메인 예고편 갤럭시6 2015.06.25 38 0
395 ‘연평해전’ 개봉 첫날부터 박스오피스 1위 등극 [1] file 범사에감사 2015.06.25 51 0
394 한국의 엘리트는 왜 복음화되지 못했나 바다를건너다 2015.06.24 310 0
393 최신 CCM들 들어보고 있다. [2] 아름다우신... 2015.06.24 512 1
392 기타 고쳐 써야 겠다. [2] 아름다우신... 2015.06.22 104 0
391 오랫만에 갓톡와보니. 사랑좋지 2015.06.22 94 0
390 최삼경 목사는 우리와 많이 다르다 [1] 걍... 2015.06.21 305 0
389 뉴스엔조이가 반기독 언론이 아니란다 [29] 걍... 2015.06.20 825 1
388 쓴소리. 아름다우신... 2015.06.19 82 1
387 발성의 비법 - 보컬트레이너 최나오미 [3] file 나옴 2015.06.19 363 3
» 88년 보수교회는 어디 갔나요? 바다를건너다 2015.06.17 312 0
385 신정아 게이트 기억나냐? [1] 아름다우신... 2015.06.16 131 0
384 은혜되고 괜찮은 설교하시는분 있음.. [15] 애국자따로있나 2015.06.14 1824 0
383 유기성 목사님이 말씀은 좋은데, [3] 걍... 2015.06.13 1775 1
382 평화 화해인가? 국제적 신앙 사기인가? -민주화 시대 통일담론에 깔린, 50년대 붕당 연고주의 비판- [1] 바다를건너다 2015.06.09 322 0
381 셀룰라이트를 배출해주는 운동 영상 갤럭시6 2015.06.09 10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