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가 '참수' 겁박한 일본인은 독실한 기독교인
억압받는 여성과 어린이 관심 갖고 종군 기자 활동…교단‧교회, 무사 기환 기원 기도회
newsdaybox_top.gif[0호] 2015년 01월 30일 (금) 18:00:07이은혜 btn_sendmail.gif eunlee@newsnjoy.or.krnewsdaybox_dn.gif
  
▲ IS(이슬람국가)가 억류하고 있는 일본인 고토 켄지(後藤健二) 씨. 그는 일본기독교단 소속 기독교인이다. 세계 각국의 분쟁 지역을 돌며 비참한 상황에 놓여 있는 여성과 아이들의 현실을 보도하는 종군기자다. 그가 다니던 교회는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 고토 씨를 위한 기도회를 개최하고 있다. (로리펙트러스 홈페이지 갈무리)

현재 IS(이슬람국가)에 의해 억류되어 있는 일본인 인질 고토 켄지(後藤健二) 씨. 2014년 10월경부터 함께 붙잡혀 있던 유카와 하루나(湯川遙菜) 씨는 참수되고 홀로 남아 있다. IS는 1월 29일 밤 11시까지 억류 중인 IS측의 포로와 고토 씨를 맞교환하지 않으면 다른 인질인 요르단 조종사를 참수하겠다고 예고했다. 일본은 요르단 정부의 도움을 받아 IS와 협상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별 성과는 없는 듯하다.

고토 씨는 기독교인으로 일본기독교단(日本基督教団) 덴엔쵸후교회(田園調布教会) 교인이다. 1월 30일, 일본 <주니치신문>은 교단이 그의 무사 석방과 시리아의 평화를 위한 기도 모임을 가졌다고 보도했다. 덴엔쵸후교회는 고토 씨가 인질로 잡혔다는 사실이 알려진 후부터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 전 교인이 모여 기도하고 있다.

이노카와(井ノ川) 목사는 지난 주일 설교에서 "고토 씨는 기자로서 전쟁터에서 억압받는 여성과 어린이에게 관심을 가져 왔다. 기독교의 가르침을 따랐던 것"이라고 했다. 그는 <주니치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고토 씨가 평소 "하나님은 나를 돕는 이시며 주께서는 내 생명을 붙들어 주시는 이시니이다(시편 54:4)"는 말씀을 버팀목으로 취재에 임했다고 했다.

96년 '인디펜던트프레스'라는 회사를 차린 고토 씨는 프리랜서 저널리스트로 세계 각국의 분쟁 지역을 주로 취재해 왔다. 4년 전부터는 시리아의 바샤르 알아사드(Bashar al-Assad) 정권이 어떻게 아이들과 여성들을 학살했는지 알리기 위해 노력했다.

고토 씨의 부인 린코도 남편의 조속한 석방을 촉구했다. 그녀는 프리랜서 기자들을 지원하는 NGO 로리펙트러스트(Rory Peck Trust)에 올린 글에서 "남편은 고통을 겪고 있는 시리아의 참상을 알리기 위해 그곳에 간 선하고 정직한 사람이다. 두 살과 6개월 남짓 된 두 딸이 다시 아빠를 만날 수 있게 되길 기도한다"고 밝혔다. 

ⓒ 뉴스앤조이(http://www.newsnjoy.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Print.html?idxno=198370
profile

아름다우신...

2015.02.05 13:09

근데 저 사람...

극우파라는 말도 있던데...

뭐가 맞는지는 모르겠다마는 실실한 기독교인이라면 일본의 과거를 옹호할 것 같지는 않다.

profile

아름다우신...

2015.02.05 20:06

한국에 대해서 일제 시대에 대해서 발언한 부분이 확인 되었다고 들었는데 나도 아니길 바란다.

profile

^o^

2015.02.05 13:51

극우파라면 과연 목숨을 버리고 예수를 전할까? 틀림없이 언론 선동이라고 나는 생각한다.

profile

아름다우신...

2015.02.06 11:23

아아...

제가 잘못 알고 있었군요.

올바른 정보 감사합니다.

profile

freebirdfly

2015.02.06 00:04
추천
1
비추천
0

이전에 살해당한 유카와씨가 극우라는 말은 있더군요. 살해당하는 순간까지 극우였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하여간 과거에 위안부 관련 발언도 있던 사람이라고 합니다. 고토 씨는 그 유카와씨를 구하러 들어갔던거라더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41 에스더기도운동 등 국가기도연합 ‘북한구원 금식성회’ 연다 + 3 ADMAM 2015-02-08 1183
240 동성결혼, 미국 전체 일괄 적용(?) + 2 ADMAM 2015-02-08 190
239 “혀로만 선전한다고 평화의 종교 되는 건 아니다” 죄인중에괴수 2015-02-05 238
» IS가 '참수' 겁박한 일본인은 독실한 기독교인 + 5 죄인중에괴수 2015-02-04 362
237 보수주의가 말하는 평등 file + 4 기드온 2015-02-02 188
236 주인인가 나그네인가? - 도산 안창호 기드온 2015-02-02 452
235 각국에 있는 반 다문화 정책을 알아보자 file 기드온 2015-01-30 251
234 무분별한 다문화 대한민국의 자살입니다. file + 1 아이스맨 2015-01-27 132
233 45개월 된 남자아이가 동성애자 고등학생에게 성폭행 당함! file + 3 아이스맨 2015-01-27 1344
232 이자스민 불법체류자 지원법 문제가 심각하네요. 아이스맨 2015-01-27 392
231 천안함 46 순국용사 5주기 추모음악회(지휘, 양영태)에 초대합니다! + 2 대한민국 2015-01-26 319
230 그래픽으로 정리하는 김군사건 file + 1 기드온 2015-01-23 437
229 젠더 이데올로기에 대항하라! 기드온 2015-01-21 281
228 정신과 6개월 군면제 괜찮을까?? file 기드온 2015-01-21 609
227 외국인 전사들이 IS에 가담하는 이유 '돈과 여자'로 외국인 포섭하는 IS file 기드온 2015-01-20 447
226 이자스민, 불법체류자 자녀 지원 법안으로 나라 말아 먹으려고? file + 2 기드온 2015-01-19 218
225 sm도 성소수자다. file 기드온 2015-01-18 544
224 이슬람 애들 도둑이 제발 저리냐???? file 기드온 2015-01-18 159
223 게임하다 아버지에 '머리 맞은' 아들 경찰에 신고 file 기드온 2015-01-16 79
222 [팜플렛] 동성애자들이 절대 말하지 않는 동성애의 불편한 진실 (학생용) file 기드온 2015-01-16 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