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독일에서 아프가니스탄 출신 난민이 도끼를 마구 휘둘러 승객 4명이 다치면서 정치적 긴장감이 높아졌다. 

dpa 통신과 현지 일간 쥐트도이체차이퉁, 영국 BBC 등에 따르면 트로히트링엔에서 출발한 통근 열차가 독일 남부 바이에른주 뷔르츠부르크에 들어선 18일(현지시간) 오후 9시 15분께 열차에 올라탄 남성이 승객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AKR20160719017453009_07_i.jpg


용의자는 독일에 홀로 정착한 아프간 출신 17세 난민으로 나중에 밝혀졌다.

이 남성은 도끼를 휘두르면서 "알라후 아크바르"(알라는 위대하다)라고 외쳤다고 한 정부 대변인이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이 남성의 단독 범행으로 추정한다면서 "이번 사건이 이슬람교도의 공격일 가능성이 꽤 크다"고 설명했다. (KBS 뉴스에 따르면 이 사람은 이슬람 IS에 충성을 맹세한 이슬람 전사임이 드러났습니다 - http://news.kbs.co.kr/news/view.do?ncd=3315182&ref=A)

뷔르츠부르크 경찰은 페이스북을 통해 부상자 중 3명은 위중한 상태이며 1명은 가벼운 상처를 입었다고 밝혔다.(연합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00 [조이라이드] 리콴유 [21] file 글로리오브갓 2015.03.27 319 1
299 [단독] 마르크스가 예수·부처급?…기막힌 서울시교육청 추천도서 [4] 범사에감사 2015.03.26 369 0
298 박원순 시장님, 서울시를 불교에 바치시렵니까? [1] 갤럭시6 2015.03.26 61 0
297 조상숭배가 출중하여 한국교회가 극복한 전통까지 복원시키는 사람들 [3] 바다를건너다 2015.03.26 292 0
296 신천지 이만희 교주 억대 굿판? 범사에감사 2015.03.25 237 0
295 아직도 이런거 하는 학교들 있네 [1] file PeaceIsNotFree 2015.03.25 83 0
294 액티브X가 사라지는 대신 .exe 프로그램을 다운받으라네? 글로리오브갓 2015.03.23 56 0
293 한교연, 봉은사역명 사용중지 가처분 신청 [1] file 범사에감사 2015.03.23 57 0
292 푸틴, 김정은 보다 소심하네. [3] file 범사에감사 2015.03.22 85 0
291 점점 재밌어 지는 박원순 아들 병역비리 의혹 [2] file 범사에감사 2015.03.22 60 1
290 기독교에 노자­장자를 섞은 “통일전선” 신앙이, 이단기독교와 다른 게 뭔데? 바다를건너다 2015.03.21 375 0
289 한국교회에 보수논객의 세속적 드립보다 칼빈주의가 먼저다 [17] 바다를건너다 2015.03.20 478 0
288 교횟말을 진영담론화 시켜서 쓰지 맙시다!! [1] 바다를건너다 2015.03.20 309 0
287 시장경제는 악마의 맷돌인가? - 한정석 [3] file 범사에감사 2015.03.20 150 2
286 무상복지 끝장토론 레전드 - 장규재 범사에감사 2015.03.20 281 0
285 홍석천 용산구청장 후보 나서겠다. file PeaceIsNotFree 2015.03.20 143 0
284 세계 동성애 지도 [1] file 글로리오브갓 2015.03.20 182 0
283 운동권 신앙이 이데올로기로서 대한민국 법치질서를 어떻게 파괴했는가 [2] 바다를건너다 2015.03.19 309 0
282 “봉은사역명 국민 반감 확산… 서울시, 변명 대신 즉각 개정을” file PeaceIsNotFree 2015.03.19 108 1
281 성녀 마더 테레사는 없다. [2] file 갤럭시6 2015.03.18 205 1